Home< 열린마당 < 자유토론방     
 
 
 
 
아이디저장
 
   이 정승
   우리 세상에서 멍에를 벗기는 얘기
          

우리 세상에서 멍에를 벗기는 얘기.

 

김치열이는 삼십 대 초반인 아내와 뒷좌석에 빵 한 덩이와 우유1 갤런을 싣고 집으로 가는 중이었다. 늦은 가을 오후였다.

햇살이 화려한 나뭇잎들의 가장자리를 어루만지던 순간, 시골 역을 찾던 트럭 운전사가 길에서 벗어나 차를 멈추려다가 그만 김치열에, 차 조수석을 정면으로 들이받았다.

그의 차에서 불길이 치솟았다. 김치열은 심하게 화상을 입었고 아내는 죽었다.

 

이제 70이 된 김치열은, 재혼을 해서 네 아이의 할아버지가 되었다. 몇 년 전 김치열은 토마토를 사려고 근처 농장의 가판대를 향해 혼자서 차를 몰았다. 그런데 늦여름의 햇살 속에서 갑자기 그 모든, 일들이 다시 떠올랐다.

 

첫 번째 부인과 불가사의하던 햇살, 갑작스런 충격과 폭발, 그는 길 한쪽에 차를 대고 펑펑 울었다. 그 후 김치열은 알 수 없는 이유로 그 트럭 운전사를 찾기 시작했다.

좀 시간이 걸리기는 했지만 어쨌든 그를 찾을 수 있었다. 김치열은 트럭 운전사와 커피를 마셨다. 늙은, 트럭 운전사가 냅킨을 만지작거렸다. 그도 아직 치유되지 못한 게 분명했다. 김치열은 냅킨을 뜯던 그의 손을 잡아 쥐고 더듬더듬 말했다. “...당신을......용서...했어요.”

 

그러자 늙은, 트럭 운전사는 흐느끼며 자신도 그 후로 트럭 운전을 못 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둘은 김치열 차를 타고 드라이브를 했다. 그리고 침묵 속에서 햇살이 들판을 감싸는걸, 지켜보면서 생명의 흐름이 여전히 둘을 떠받쳐주고 있음을 느꼈다. 이렇게 둘의 가슴은 서서히 서로를 향해 열렸다. 이야기를 마친 후 김치열은 멍하니 허공을 응시했다. 그러다 잠시후 마침표를 찍었다. “죽기 전에 멍에를 벗겨줘야 할 것 같았어요.”

 

나는 다른 모습으로 나라에 최고에 한 분이었던 분에 요즘 모습을 보며,

마크네포에 이 얘기를 옮긴다.

      
 (수정 및 삭제시)
등록된 의견글이 없습니다.


글작성의 위해서는 관리자에게 등업요청을 하시면 가능합니다.
   게시물수 : 1,031 개
공지 2020 제1차 시민문예강좌 개최(03.20.금) 관리자 2020-02-20 4
공지 제24회 한국해양문학상 작품공모 관리자 2020-02-20 3
공지 제6회 지역문학작품 교류전 초청 강연(천양희작가) 관리자 2019-10-21 100
공지 2019 가을문학기행 안내 관리자 2019-10-10 155
공지 제28회 부산자랑 10가지 순회 시민예술제(하반기 백일장)가 개최됩니다. 관리자 2019-10-10 98
공지 제26회 부산문학상 작품공모 관리자 2019-05-31 340
공지 제23회 한국해양문학상 작품공모 관리자 2019-05-24 294
공지 (한국문화재단)국제레지던시파견-통합분야 공모 신청안내 관리자 2019-04-26 247
공지 청소년예술제 시낭송대회(5월 18일) 관리자 2019-04-05 242
공지 2019년 봄 문학기행(4월 12일) 관리자 2019-03-11 343
공지 제28회 부산자랑 10가지 순회 시민예술제(4월 6일) 관리자 2019-03-11 246
공지 2019년 제1차 시민문예강좌 개최(3월 22일) 관리자 2019-03-11 238
공지 총회 당일 2019년 연회비를 납부하실 회원님은 혼잡하니 계좌로 입금 부탁드립니다. 관리자 2019-01-18 467
공지 정기총회 및 임원선거 시간 변경(총회 오후 3시, 임원선거 오후 5시~오후 7시 30분까지) 관리자 2019-01-10 634
공지 투표권은2018년 12월31일까지 당해년도 회비를 완납한 회원으로 가입 후, 1년이 경과한 회원에 한합니다. 관리자 2018-12-31 325
공지 회비 납부 부탁드립니다. (선거권-2018년 12월 31일까지 회비 완납자) 관리자 2018-12-05 311
공지 2019년 문인협회 회원수첩 발간(이메일:bsma@hanmail.net) 관리자 2018-12-03 372
공지 2018년 4차 시민문예강좌 개최(12월7일,금요일,오후 4시) 관리자 2018-11-06 362
공지 2017 하반기 백일장 개최( 11월 4일 토요일) 관리자 2017-10-17 681
공지 정끝별 시인 초청강연(2017년 7월 14일 금 오후3시~5시) 관리자 2017-06-28 671
공지 제21회 한국해양문학상 작품공모(6월23일 마감) 관리자 2017-03-01 991
공지 부산문협 회원수첩 발간-이메일접수(bsma@hanmail.net) 관리자 2016-12-22 1246
공지 부산문학관 창작도서실 이용 안내 관리자 2014-05-27 1988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시 유의사항 홈피 운영자 2012-01-25 2528
1007 명언-12 손병흥 2020-02-18 108
1006 명언-11 손병흥 2020-02-16 249
1005 명언 소개-10 손병흥 2020-02-13 330
1004 명언 소개-9 손병흥 2020-02-11 338
1003 명언 소개-8 손병흥 2020-02-08 425
1002 <부고> 본회 하경민(시조)선생님 부군 별세 관리자 2020-02-06 58
1001 명언 소개-7 손병흥 2020-02-04 439
1000 경자년 새해 문인들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안내 이용남 2020-02-04 79
999 새책!『조형예술의 역사적 문법』(알로이스 리글 지음, 정유경 옮김) 갈무리 2020-02-04 264
998 명언 소개-6 손병흥 2020-02-03 387
997 안타까움 (1) 김수봉 2020-02-02 420
996 지역문화예술특성화지원사업(시민문예강좌) 관리자 2020-02-01 421
995 지역문화예술특성화지원사업(시민문예강좌) (1) 조성범 2020-02-01 453
994 명언 소개-5 손병흥 2020-02-01 489
993 명언 소개-4 손병흥 2020-01-31 504
992 명언 소개-3 손병흥 2020-01-31 536
   1 [2] [3] [4] [5] [6] [7] [8] [9] [10]    
글작성의 위해서는 관리자에게 등업요청을 하시면 가능합니다.

 
  15
  412,607